본문 바로가기

동원F&B·동원시스템즈, '2021 차세대 세계일류상품' 선정

- 향후 7년 안에 세계 시장 점유율 5위 이내 또는 5% 이상 충족 예측되는 품목에 수여

- 동원F&B 리챔, 일본 진출 6개월 만에 90만여 캔 판매하고 현지 판매액 약 36억원 기록

- 동원시스템즈, 펫푸드용 포장재와 장기 보관용 레토르트 파우치 수출액 연간 750억 원 기록

<최우영 동원F&B 식품부문장(우)과 송종선 동원시스템즈 해외사업부장(좌)이 18일 ‘2021 세계일류상품 인증서 수여식’에 참석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동원그룹의 계열사인 동원F&B(대표 김재옥)와 동원시스템즈(대표 조점근)가 각각 돈육통조림 부문과 기능성 연포장재 부문에서 ‘2021년 차세대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동원F&B와 동원시스템즈는 18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진행된 ‘2021 세계일류상품 인증 수여식’에서 이번 인증을 수여 받았다.

 

올해로 시행 20주년을 맞은 세계일류상품 제도는 산업통상자원부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가 2001년 도입한 평가제도로, 국내 기업들이 개발한 우수 제품의 브랜드 인증을 통해 글로벌 위상을 높이고 수출 활성화에 기여하는 제도다.

 

‘차세대 세계일류상품’은 외부 전문가 심의를 거쳐 향후 7년 안에 세계 시장 점유율 5위 이내 또는 5% 이상을 충족할 것으로 예측되는 품목에 수여되는 인증 자격이다. 매년 기준 조건을 충족해야 자격을 유지할 수 있다.

 

동원F&B는 프리미엄 캔햄 브랜드인 ‘리챔’의 해외 수출 실적에 힘입어 이번 돈육통조림 부문 인증을 수여받았다. 돈육통조림 부문에 대한 세계일류상품 인증은 국내 최초다.리챔’은 올해 일본 시장 진출 초기부터 현지인들의 입맛을 사로 잡으며 판매량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동원F&B는 일본 진출 6개월 만에 누적 90만여 캔을 판매하고 현지 판매액 약 36억 원을 기록했다. 리챔은 올 연말까지 현지 판매 실적 100만 캔 돌파와 판매액 40억 원 규모 달성이 확실시 되고 있으며, 동원F&B는 내년에는 리챔 판매량을 250만 캔까지 끌어올리고 판매액 100억 원을 달성한다는 목표다.

 

동원시스템즈는 펫푸드용 포장재와 장기 보관용 레토르트 파우치의 수출 실적에 힘입어 이번 기능성 연포장재 부문 인증을 수여받았다. 동원시스템즈의 기능성 연포장재는 제품의 장기보관을 위해 여러 겹으로 쌓은 다층 구조의 포장재 필름으로 만들어 외부 차단성과 보존성이 뛰어나다. 동원시스템즈는 이러한 제품력을 인정받아 펫푸드와 레토르트 분야에서 미국, 캐나다, 필리핀 등 세계 각국에 연간 750억원 규모의 수출 실적을 기록하고 있다.


동원그룹과 우리 주변의 도전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구독신청
·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 후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뉴스레터 신청이 완료됩니다.

뉴스레터 구독신청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 정보이므로 동의를 하셔야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귀하는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동의를 거부할 수 있으며, 이 경우 뉴스레터 발송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 - 수집 목적 :
    동원그룹 소식 이메일 발송
  • - 수집 항목 :
    이메일 주소
  • - 수집 방법 :
    홈페이지의 ‘뉴스레터 구독신청’ 을 통한 직접 입력방식
  • - 보유 기간 :
    뉴스레터 수신을 거부하거나 철회의사를 밝힌 경우 해당 개인정보는 즉시 파기됩니다.

 

구독해지
·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뉴스레터 구독이 해지됩니다.
닫기